인공지능시대 취업시장의 블루오션은 심리치료
미래직업전망 적절성1위 선정 심리치료
  • HOME
  •  > 참여광장
  •  > 사회복지소식

사회복지소식

광주광역시, 광역시 최초 긴급아이돌봄센터 개소조회수 274
관리자sw (kym2250)2019.09.06 14:05

긴급한 사유 발생 시 24시간 부담 없이 맡길 수 있어


【파이낸셜뉴스 광주=황태종 기자】"야근이나 경조사 등 피치 못할 사정으로 아이 돌보기 어려울 땐 언제든지 걱정말고 맡기세요. 광주시가 책임지고 돌보겠습니다"
광주광역시가 '아이낳아 키우기 좋은 광주' 만들기 프로젝트에 시동을 걸었다.

시는 2일 서구 일가정양립지원본부에서 이용섭 시장과 광주광역시의회 박미정 환경복지위원장과 의원들, 제순자 일가정양립지원본부장, 어린이집연합회장단, 시민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'광주긴급아이돌봄센터' 개소식을 개최했다.

이번 긴급아이돌봄센터 개소는 지난 8월 19일 시가 저출산 문제를 극복하기 위해 발표한 '아이키움 행복한 광주' 만들기 프로젝트의 첫 번째 시책으로 시행됐다.

긴급아이돌봄센터는 부모가 직장에서 갑자기 야근을 해야 하거나 경조사, 응급진료 등 피치 못할 사정으로 아이를 돌보기 어렵거나 긴급 돌보미를 구해야 할 때 부모들이 걱정 없이 아이를 맡길 수 있는 24시간 돌봄센터다.

서비스 이용대상은 6개월부터 취학 전 영유아를 둔 시민이나 광주소재 직장생활을 하는 부모로 잠시 자녀의 돌봄이 필요할 때 언제든지 이용 가능하다.

이용요금은 주간(오전 9시~오후 6시)은 시간당 1000원, 야간(오후 6시~오전 9시) 시간당 3000원으로 필요한 시간만큼 이용하고 카드로 결재하면 된다.

이용방법은 주간은 '임신육아종합포털 아이사랑' 홈페이지에 회원 등록 후 사전예약하고, 야간은 '광주긴급아이돌봄센터' 홈페이지에 회원 등록 후 사전예약하면 된다. 당일 예약은 전화로만 가능하다.

예약 후에는 서구 치평동 일가정양립지원본부 내 '광주긴급아이돌봄센터'로 아이를 데려오면 돌봄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.


시는 '광주긴급아이돌봄센터' 운영 후 수요에 따라 각 자치구별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.

이와 함께 광역단체 최초로 입원아동 돌봄서비스 지원, 광주여성재단·일가정양립지원본부 기능 확대 등 '아이키움 행복한 광주' 만들기 대책을 차질 없이 추진할 예정이다.

이용섭 시장은 "지난 해 우리나라 합계출산율은 0.98명(광주 0.97명)으로 OECD 36개 회원국 중 1명이 안 되는 유일한 국가다"며 "이번 긴급아이돌봄센터 개소를 시작으로 광주가 저출산 문제 해결에 선도적 역할을 하고 아이 낳아 키우기 좋은 행복한 공동체를 만들어 찾아오고 돌아오는 광주를 만들겠다"고 말했다.




파이낸셜뉴스 입력 : 2019.09.02 16:07 수정 : 2019.09.02 16:07

hwangtae@fnnews.com 황태종 기자       

61756 광주광역시 남구 송암로 73 사회복지학과 A동 4층 TEL 062-360-5958 

Copyright 2011(c) by SONGWON UNIVERSITY. All right reserved.